+61 416 471 983 info@wowhojutour.com 카톡플러스친구: 와우호주투어

로그인

회원가입

회원가입을 하시면 결제 조회, 예약 승인 여부 조회, 투어상품에 대한 평점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아이디*
비밀번호*
비밀번호 확인*
이름(한글)*
이름(영문)*
이메일*
연락 전화번호*
거주 국가*
회원 가입 또는 계속하기를 클릭하면 와우호주투어의 서비스 약관, 결제 서비스 약관, 개인정보 보호정책에 동의하는 것입니다.

이미 와우호주투어 계정이 있나요?

로그인
+61 416 471 983 info@wowhojutour.com 카톡플러스친구: 와우호주투어

로그인

회원가입

회원가입을 하시면 결제 조회, 예약 승인 여부 조회, 투어상품에 대한 평점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아이디*
비밀번호*
비밀번호 확인*
이름(한글)*
이름(영문)*
이메일*
연락 전화번호*
거주 국가*
회원 가입 또는 계속하기를 클릭하면 와우호주투어의 서비스 약관, 결제 서비스 약관, 개인정보 보호정책에 동의하는 것입니다.

이미 와우호주투어 계정이 있나요?

로그인

안녕하세요, 와우호주투어입니다.

주말의 퍼스는 어떨까 ?

감이 오시나요.

한국은 주중과 주말,

무슨 이벤트가 있지 않는 한

크~게 다르지 않지요.

 

 

특히 워낙에도 길거리에

포장마차, 가판대가 많아서

특별한 느낌은 없지요.

그러나 퍼스는 !

길거리에서 포장마차나

가판대를 보실 수 없답니다.

아마도 거리가 지저분해지는 걸 막기 위해서

혹은 홈리스나 애보리진에게

피해를 막기 위해서(?)는

저의 생각인 것 같아요.

그런데 주말이면 그 정겨운

느낌을 받을 수 있어요 ~

퍼스 시티 한가운데라고 할 수 있는

Murray Street Mall

머레이 스트릿 몰 !

Perth Underground(퍼스 언더그라운드)역부터

시작하는 바로 그 거리입니다.

이렇게 화창한 날씨에는

집에만 있지 말고

밖으로 아이쇼핑하러 가기 제격이지요.

덥기는 하지만 습하지 않아

그늘막에만 있어도 시원해서

산책하러 나오기 좋은 날씨랍니다.

다만 길거리 스톨들은

실내가 아니라는 게 흠이지만

실외랑 실내 왔다 갔다 하면 되지요 !

퍼스에 살고 계신 분들이시라면

이미 알고 있겠지요 !

바로바로

Perth Home Grown Market !

매주 일요일 아침 11시부터 오후 4시까지

머레이 스트릿 길가에

여러 가게들이 즐비해있어요.

심심하고 재미없는 일상 속

다양한 거리 스톨을 구경하다 보면

더운 여름을 보다 즐겁게 보낼 수 있답니다.

음식도 있고 구경거리도 있고 ~

한번 무엇이 있는지 보러 가볼까요 ?

들어가는 초입구에요 ~

왼쪽에는 거대한 트리가 한편을 차지하고 있어요 !

아빠 ~ 팝콘사줘 !

아이들이 딱 좋아할 만한 팝콘이

초입부터 위치해있네요.

팝콘과 직접 그린 그림들도 있답니다.

City Beach쪽에 위치한 그늘진 곳인데요.

룰렛을 돌려서 다양한 경품을

받을 수 있는 이벤트를 하고 있었어요.

거대한 트리 안으로

들어가 사진을 찍어보세요 ~

호주하면 소고기 !

호주산 소고기로 만든 육포도

한편에서 팔고 있답니다.

Jerky는 육포를 뜻합니다.

한국과는 다른 육포 느낌인데

또 수제라고 하니

사 먹어보고 싶지 않으신가요 ~ ?

다코야키를 팔기도 하구요,

글루텐 프리의 천국인 오스트레일리아답게

Gluten Free Doughnut도 판매하고 있답니다.

글루텐이 없으니 소화가 더욱 잘 되겠지요 ?

이 글루텐 프리 도넛 가게 앞에는

항상 사람들이 끊이지 않더라고요 ~

자신이 직접 그린 그림도 판매하고 있구요.

수준이 완전 예술가랍니다 ~

한편에는 무료 포장 센터도 있습니다.

이전에는 못 봤던 것 같은데

크리스마스를 대비하기 위해

새로 생긴 스톨인가 봐요 ~

연말연시에 선물을 서로

주고받는 일이 많을 텐데요.

포장해달라고 하면

전문가들이 예쁘게 포장도 해주고

게다가 무료라니 ~ !

좋은 찬스를 놓치지 마세요 !

스톨은 마이어 백화점까지

이어져있지 않고 짧게 끝나는데요.

저 안쪽으로 가다 보면

버스킹을 하는 사람들도 있어서

눈도 즐겁고 귀도 즐거운

주말을 보내실 수 있을 것 같아요.

요새는 크리스마스 복장을 입고

돌아다니시는 두 분의 할머니가 계신답니다.

그분들을 보면 나도 모르게

입가에 미소를 띠게 된답니다.

팍팍한 일상 속,

작지만 행복한 시간을 보낼 수 있어요.

 

이곳은 번외로,

퍼스 시티 한복판에 위치한

런던코트(London Court)입니다.

런던 느낌의 분위기가 물씬 나는 공간인데요.

이곳도 크리스마스를 맞이하여

다양한 장식을 해놓았네요 ~

이곳 앞에서 사진 찍으면

‘나, 영국으로 여행갔다왔어 !’

하실 수 있답니다 🙂

아까 말씀드린 마이어 백화점에서는

지금 다양한 브랜드들이 세일하고 있어

많은 쇼핑객들이 있답니다.

주말만 되면 사람이 북적북적

이 많은 사람들이 어디서 나온 걸까 할 정도로

평일에는 잠잠-했다가

주말에는 많아진답니다.

주말에 거리 구경도 할 겸

연말 선물도 할 겸

마이어(MYER) 백화점이나

데이비드 존스(DAVID JOHNS) 백화점에서

쇼핑해보아요 ~

두 백화점 말고도

각종 가게에서 자체 세일을 하고 있으니

평소에 사고싶었던 것들을

구매하는 것도 좋은 찬스 !

데이비드 존스 안에 있는

크리스마스 소품 가게입니다.

장난감 병정들도 많고

다양한 초콜렛도 팔고 있답니다.

이곳만 보면 따뜻한 겨울이 생각날 텐데요.

밖은 쨍쨍~한 퍼스랍니다.

정말 신기하지 않은가요 ~ ?

전 세계가 추운 겨울의

크리스마스를 보내는 와중에

호주는 더운 여름의 크리스마스라니 !

그러니 이번에는 특별하게

크리스마스와 연말을

따뜻한 호주에서 보내보세요 ~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