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 416 471 983 info@wowhojutour.com 카톡플러스친구: 와우호주투어

로그인

회원가입

회원가입을 하시면 결제 조회, 예약 승인 여부 조회, 투어상품에 대한 평점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아이디*
비밀번호*
비밀번호 확인*
이름(한글)*
이름(영문)*
이메일*
연락 전화번호*
거주 국가*
회원 가입 또는 계속하기를 클릭하면 와우호주투어의 서비스 약관, 결제 서비스 약관, 개인정보 보호정책에 동의하는 것입니다.

이미 와우호주투어 계정이 있나요?

로그인
+61 416 471 983 info@wowhojutour.com 카톡플러스친구: 와우호주투어

로그인

회원가입

회원가입을 하시면 결제 조회, 예약 승인 여부 조회, 투어상품에 대한 평점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아이디*
비밀번호*
비밀번호 확인*
이름(한글)*
이름(영문)*
이메일*
연락 전화번호*
거주 국가*
회원 가입 또는 계속하기를 클릭하면 와우호주투어의 서비스 약관, 결제 서비스 약관, 개인정보 보호정책에 동의하는 것입니다.

이미 와우호주투어 계정이 있나요?

로그인

안녕하세요,

와우호주투어입니디ㅏ.

Carmel

영어로 낙타와 발음이 비슷하죠.

서호주에는 이 낙타와 비슷한

이름을 가진 지명이 있습니다.

서호주 퍼스에서 동쪽으로

약 30분간 달리면 위치한 Carmel 지역

이 카멜에는 유럽의 느낌을 가질 수 있는

예쁜 정원이 있답니다.

Masonmill Gardens
메종밀 가든

​(글씨를 클릭하면 구글맵으로 이동됩니다.)

아마 이 곳의 사진을 보신다면

한번쯤은 가고 싶을 거에요.

이 글은 자회사 호주마당에 있는

아진 아빠님의 글을

재구성한 포스팅입니다.

사진 출처 Masonmill Gardens

괜찮은 갈만한곳을,

어떤 사람에게서는 Masonmill로,

또 어떤 사람에게서는 로즈가든으로,

오래 전부터 들었습니다.

실제로 로즈가든을 찾아서

저 Nedlands Stirling Hwy에 있는

장미정원을 가보기도 했습니다.

결국은 뒷날, 아내와 아이들이

먼저 갔다 와서 예쁜 장미가

아주 많이 피어 있다며

아빠도 같이 가자고 한 그 장미정원,

이번에 다 함께 갔다 옵니다.

지도를 보니 Lesmurdie Falls와 가깝다.

우리는 전에 이 폭포에 간 적이 있는데

그 때는 수량이 적어

큰 감흥을 받지 못했던 기억이 있다.

하지만 올해에 비가 많이 내린 것을 생각하며

이곳을 먼저 들렀다 가기로 한다.

 

생각했던 대로 지난번보다는 좋았는데

그것이 수량이 많아져서

더 폭포다운 폭포를 볼 수 있었기 때문인지,

환경에 너그러워진 우리 마음의

변화인지 참 신기하다 생각했지만,

뭐 어찌됐든 우리 가족은 만족하며

그렇게 물 소리를 들으며

퍼스 시티를 내려다본다.

그런데 물이 흐르고 떨어지는 소리에서

제법 긴박감이 느껴진다.

멈추지 않고 흐르는,

아니 한 번 그 흐름에 들어간 이상

멈춤 없이 그 어디까지 가야 할 빠르기,

뒷물에 밀려가는

앞물의 서두름과 당혹감이

급기야는 폭포에서 떨어지기 직전의

그 긴박함으로 비장하기까지 하다.

아빠는 저 밑에 계곡으로

다 같이 내려가 발도 담그고

좀 놀다 올라오고 싶지만,

여름날에 그러려면

저 모든 앞물보다 더 비장한 각오를 해야한다.

적당히 추스르고 장미정원으로 간다.

로즈가든, Masonmil

정원을 잘 가꾸어놓은 레스토랑이다.

정문을 들어가면 바로 주차장이 있다.

이곳에 주차를 하고 걸어 올라가며

구경을 하는 것이 좋을 듯한데

빈 자리를 찾을 수가 없다.

안쪽으로 더 올라가 레스토랑을 돌아

뒤로 가면 더 넓은 주차장이 나온다.

이곳도 꽉 찰 정도로 많은 사람들이

와 있다는 사실이 놀랍지만,

자리를 잘 잡고 있는 소품들,

그렇게 많은 장미를 잘 가꾸어 놓은

그 공들임이 더욱 놀랍다.

잘 꾸며진 정원은 세트 같기도 하다.

한창 시즌이라 만개한 장미들이

생동감을 살려 주는 무대.

레스토랑 주변으로 이런 무대가 곳곳에 있다.

연못에 있는 커다란 물고기들,

아주 많았다, 아이들이 좋아했다.

놀이터에서 좀 놀아도 보고,

벤치에 앉아서 장미꽃 냄새도 맡아보고,

그림 같은 배경으로 사진도 찍어보고,

그렇게 정원을 둘러보는 시간이

오래여서 우리는 Masonmill에 들어 온지

한참 후에야 무언가를 먹으러 들어갔다.

최근에 푸드바가 더 생겨서

음식의 선택이 다양해졌다.

금, 토는 밤 늦게 까지 문을 연다.

일요일은 4시 30분까지.

🐰

사진 출처 Masonmill Gardens

아름다운 정원, 메종밀 가든에서의

가족과 함께 보낸 시간을 이야기해주셨네요.

글에서 이야기 해주셨듯

메종밀 가든은 레스토랑이랍니다 🙂

그리고 영업시간이 정말 다양해요.

금, 토, 일, 월 이렇게 운영을 합니다 !

어여쁜 경치에서 브런치를 즐기고 싶으시다면

주말에 예약은 필수일것같아요 !

 

 

메종밀 가든 홈페이지 바로가기

 

서호주 전문 여행사

와우호주투어와 함께

아름다운 호주를 여행해보세요.

자세한 일정 문의는

아래 네임태그를 클릭하시면

‘와우호주투어’카카오톡 플러스친구로 이동됩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