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 416 471 983 info@wowhojutour.com 카톡플러스친구: 와우호주투어

로그인

회원가입

회원가입을 하시면 결제 조회, 예약 승인 여부 조회, 투어상품에 대한 평점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아이디*
비밀번호*
비밀번호 확인*
이름(한글)*
이름(영문)*
이메일*
연락 전화번호*
거주 국가*
회원 가입 또는 계속하기를 클릭하면 와우호주투어의 서비스 약관, 결제 서비스 약관, 개인정보 보호정책에 동의하는 것입니다.

이미 와우호주투어 계정이 있나요?

로그인
+61 416 471 983 info@wowhojutour.com 카톡플러스친구: 와우호주투어

로그인

회원가입

회원가입을 하시면 결제 조회, 예약 승인 여부 조회, 투어상품에 대한 평점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아이디*
비밀번호*
비밀번호 확인*
이름(한글)*
이름(영문)*
이메일*
연락 전화번호*
거주 국가*
회원 가입 또는 계속하기를 클릭하면 와우호주투어의 서비스 약관, 결제 서비스 약관, 개인정보 보호정책에 동의하는 것입니다.

이미 와우호주투어 계정이 있나요?

로그인

호주 퍼스 프리맨틀 자유여행, 일정 & 비용 & 맛집 소개

1. 프리맨틀 가는 법 & 교통비   
Perth Station > Fremantle Station 

퍼스에서 프리맨틀까지는 약 20km 거리로 차로는 30분, 트레인으로는 약 45분 소요됩니다. 퍼스역에서 프리맨틀 라인(Fremantle Line) 을 타면 종점에 도착합니다. 한국처럼 한 바퀴 순환하는 열차가 아니라 한 방향으로만 왔다갔다하는 왕복 열차이므로 어디서 타야하는지 헷갈려하실 필요없고 프리맨틀 라인만 잘 찾으시면 됩니다가는 길에 퍼스의 다른 유명 관광지인 코테슬로 비치’가 있으니 여유가 되는 분들은 들러도 좋을 것 같네요. 프리맨틀에도 바다가 있기 때문에 굳이 볼 필요 없다 하시는 분들은 바로 프리맨틀로 직행합니다. 교통비는 2 zone 이기 때문에 편도 4.8불 (호주달러) 로 좀 비싼 편이에요. 한국 돈으로 왕복 교통비가 약 10,000원 정도 들겠네요. (호주의 교통비에 대해서는 조만간 따로 포스팅하도록 하겠습니다.)

* 프리맨틀 가는 길, 더 새롭게 즐길 수 있는 TIP
와우호주투어에서는 퍼스에서 프리맨틀까지 대형 선박, 페리로 가는 것을 추천해드리고 있습니다. 여행 가서 현지 크루즈를 타는 것도 하나의 경험이 되실 거에요. 특히나 호주처럼 강과 바다가 발달한 나라에서 샴페인과 화이트 와인 한 잔에 크루즈를 그냥 지나치신다면 손해라고까지 할 수 있습니다.^^; 저희 홈페이지에 프리맨틀 크루즈와 관련된 다양한 상품이 있으니 둘러보시고 문의주세요. 개인적으로 프리맨틀 & 퍼스 동물원 크루즈 패키지 추천드려요. 가격도 저렴하고 프리맨틀, 동물원을 각각 다른 날 사용하실 수 있는 장점도 있답니다.

 

2. 프리맨틀 꼭 가봐야 할 곳
    Enjoy Fremantle!

로컬 사람들은 애정을 담아 Freo(프레오)라고 부르는 프리맨틀. 호주 퍼스는 어딜가도 여유롭지만 ‘힙’한 여유를 즐기고 싶다면 ‘힙’한 동네 프리맨틀을 꼭 가시길 추천드려요. 노트르담 대학을 비롯한 예술학교들이 있고 주말에는 버스킹을 하는 아티스트들도 보이고요. 에일 맥주와 바다 그리고 활기찬 카푸치노거리와 마켓을 구경하는 것만으로도 갈 만한 가치가 있는 여행지에요. 로트네스트 섬으로 가는 페리 선착장이 있기 때문에 로트네스트섬과 같이 묶어서 구경하시면 좋습니다. 

프리맨틀을 즐기는 7가지 방법 

1. 카푸치노 거리,야외 테라스에서 커피 한 잔의 여유
프리맨틀 역에서 나와 약 5분 정도 직진해서 걷다보면 카푸치노 거리가 보입니다. 카페 뿐 아니라 레스토랑, 펍 등이 길을 따라 쭉 늘어서 있어요. 우리나라로 말하면 정자동 카페 거리 정도 되려나요. 굳이 추천해드릴만큼 커피맛이 놀랍거나 분위기가 환상적인 카페는 없지만 야외 테라스에 앉아서 프리맨틀의 여유를 즐겨보시는 것도 괜찮을 것 같아요.  카푸치노 거리에 있는 카페 말고 스타일리쉬하고 분위기 있는 카페를 찾으신다면 ‘Bread in common’ ‘Moore&Moore Cafe’ 카페를 추천드립니다. 아래 소개해드릴 Little Creatures 맥주 공장 가는 길에 위치해 있으며 트립 어드바이저 평점도 좋고 현지인들도 많이 찾는 곳이에요. 

2. Little Creatures 맥주 공장,  에일 맥주 무료 시음 + 피자 먹기  


 ‘리틀 크리에이쳐스’라는 프리맨틀 지역맥주를 생산하는 공장에 꼭 들러보세요. ‘공장’이라고 하지만 왠지 베를린같은 유럽 어느 도시의 컨테이너를 개조한 펍처럼 느낌있어요. 이곳에 일단 들어가면 20종류의 에일맥주를 무료로 시음해볼 수 있습니다. 이것만 다 마셔도 알딸딸해져요. 옆에 레스토랑도 있는데 맥주 안주로는 칠리홍합이나 피자를 추천드립니다. 여기에 에일 맥주 한 잔이면 세상 부러울 것 없어지실 거에요.




3. 프리맨틀 항구 & 비치 + 피시앤칩스 
맥주 공장을 나와 바로 보이는 프리맨틀 항구와 해변을 구경합니다. 이곳에서 ‘피시앤칩스’ 많이 드시는데, 뷰는 좋지만 깜짝 놀랄 맛은 아니예요. (피시앤칩스가 드시고 싶다면 개인적으로 Cicerello보다는  Sweetlips 가게를 추천드리고, 굳이 뷰먹을 하지 않아도 괜찮다 하시는 분들은 ‘Breaks’라는 곳을 추천드립니다. 참고로 생선튀김의 재료는 ‘도미’라고 합니다. 담백하고 맛있어요.


4. 프리맨틀 감옥, 호주 퍼스의 History 엿보기 
여행의 묘미는 먹고 즐기는 것 외에도 그 나라의 역사와 문화를 아는 것이겠죠. 해변을 따라 걷다보면 프리맨틀 교도소가 나옵니다. 이곳에서 퍼스의 역사를 잠시나마 엿볼 수 있어요. 프리맨틀 감옥은 퍼스에 처음 세워진 교도소로 1991년까지 실제로 감옥으로 사용되었습니다. 호주의 다른 곳처럼 퍼스도 영국의 식민도시였는데 그때 영국에서 후송된 죄수들이 직접 지었다고 합니다. 약 40명의 사형집행도 있었던 19세기의 감옥체험 왠지 으스스하기도 하지만 시간이 되신다면 꼭 들러 보세요. 감옥 지하 터널 투어도 있으며 입장료 별도 추가 차지가 있습니다.

5. 프리맨틀 마켓 구경하기 + 쇼핑+먹거리 

퍼스에서 가장 유명한 마켓, 프리맨틀 마켓입니다. 금(9am-8pm), 토, 일(9am-6pm)에만 오픈 하니 꼭 참고하세요. 카푸치노 거리를 쭉 따라가다보면 금방 찾으실 수 있을 거에요. 비록 큰 마켓은 아니지만 그래도 꽤 구경할 만한 것들, 먹거리도 있어요. 이곳에서 파는 커피도 괜찮고  ‘도스코이 라멘(Dosukoi)’이라는 일본 라멘집은 대기표를 받고 먹어야 할 만큼 맛집이라고 하니 일본 라멘 좋아하시는 분들은 한번 시도해보세요.

 



6. 사우스 비치에서 일광욕 + 수영하기  
여름에 호주 퍼스에 놀러오신다면 수영복은 필수! 해가 굉장히 뜨거우니 자외선 차단제도 꼼꼼하게 발라 화상 예방하시구요. 프리맨틀 비치가 가깝긴 하지만 저는 개인적으로 사우스비치(South beach)를 추천드려요. 카푸치노 거리에서 프리맨틀 블루캣(순환버스이며, 버스비 무료입니다)를 타고 사우스 비치 정류장 앞에 바로 내릴 수 있어요. 제방을 경계로 왼쪽은 일반 비치, 오른쪽은 Dog Friendly 비치예요. 호주는 특히 활동성이 많은 대형 반려견 키우는 사람들이 많아서 개를 데리고 수영하러 오는 사람들이 많답니다. 물론 반려견들이 수영을 즐길 수 있는 바다가 정해져 있어요. 사우스 비치가 그 중 하나인데 개를 좋아하신다면 해변에 앉아서 댕댕이들 구경하는 것만으로도 행복해지실 거에요. 게다가, 퍼스의 다른 해변들에 비해 파도가 잔잔해서 수영 못하시는 분들이나 아이들이 물놀이 하기에도 참 좋고요. 이곳이 궁금하신 분들은 아래 영상을 참고해보세요. 


7. 프리맨틀 아트 센터 (Fremantle Art Center)
예술과 문화가 살아있는 동네, 프리맨틀. 프리맨틀 아트 센터도 가보면 좋을 여행지 중 하나인데요. 이곳은 무료 순환버스 레드캣을 타고 프리맨틀 역에서부터 약 6분 정도 소요됩니다. 일단 건물 자체가 너무 멋지고 내부에 작은 정원도 동화 속 한 장면 처럼 너무 아름다운 곳이에요. 시즌마다 다양한 전시를 열고 있으며 정원에서는 콘서트, 야외 영화제가 열리기도 하고요. 도자기 만들기, 옷 만들기, 드로잉 수업 등 어른 뿐 아니라 아이들을 위한 단기 예술 클래스도 있으니 관심있으신 분은 여행 일정에 맞춰서 아래 홈페이지를 참고해보세요.

 


바쁜 일정에 투어를 원하시는 분들에게 와우호주투어에서 퍼스시티+프리맨틀 패키지 투어를 제공해드리고 있습니다.
아무래도 퍼스는 차로 움직이면 기동력과 효율이 훨씬 좋아서 하루 안에 더 많은 걸 보실 수 있을 거에요.

와우호주투어에서 가장 인기있는 피너클스&란셀린 사막 후기 보러가기

Leave a Reply